상단여백
기사 (전체 7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우현선이 만난사람] [당진시대 갤러리]순성초 김준섭 교감의 ‘옛이야기’-조상의 지혜가 담긴 한지의 매력
“어느 날 화방에 들렸다 우연히 한지를 발견했어요. 한지가 그렇게 다양한 색이 있는 줄 그때 알았죠. 조상들의 멋과 지혜를 엿볼 수 있는 한지는 참 매력적인 소재예요.”김준섭씨는 교직생활을 하면서 따로 화실을 만들지 않았다. 게다가 서양화를 전공한 터...
우현선  2008-06-09 00:00
[우현선이 만난사람] [5.31 바다의날 기획] 바다위에서 보낸 30년, 석문면 장고항2리 조 수 남 씨
“바다 한가운데서 아침해를 맞아 본 적 있나요?물에 빠져 생사를 다투면서도 떠나지 못하는 것, 그것이 바다예요.”“세월 낚는 것부터 배워야 해요. 물고기를 낚는 것부터 배우면 욕심이 생겨서 못 쓰지.”지난 30년간 바다 위에서 살아온 조수남(63)씨가...
우현선  2008-06-02 00:00
[우현선이 만난사람] [당진시대갤러리 | 백준기 작가의 ‘빛-조합’] 시대성과 정체성의 조화
공사 현장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철근. 시멘트 사이에 박혀 삐죽삐죽 솟아 있는 철근은 어쩐지 무섭기까지 하다. 그런 철근이 백준기(32)씨의 손을 거치면 한없이 따뜻한 태양이 되고 빛이 된다. ‘빛-조합’은 그가 당진에서 처음 선보이는 작품으로 철근을...
우현선  2008-06-02 00:00
[우현선이 만난사람] [당진시대갤러리 | 이경자 작가의 ‘우물안 탈출기’] 개구리의 우물 밖 여행
‘개굴개굴’ 개구리 노래를 한다. 발자국 소리에 노래를 멈췄다가도 숨죽이면 이내 노래를 시작하는 개구리들. 녀석들의 노래가 시작된 걸 보니 여름이 오려나 보다. 노랫소리를 따라 논길을 달려 도착한 이경자씨의 작업실에서 우연처럼 녀석을 만났다. 책갈피 ...
우현선  2008-05-26 00:00
[우현선이 만난사람] [당진시대 갤러리 문현수 교사] ‘여심Ⅳ’ 맑은 수채화 같은 홀치기염
물감들을 물에 풀어 놓은 듯 은은한 분위기가 스케치북에 막 그려 놓은 수채화 같다 싶었는데 아니었다.문현수(47) 교사의 작품은 누구나 한번쯤 학창시절 미술시간에 해봄 직했을 ‘홀치기염’이다. 면이나 실크 등 천 전체를 염색을 하는 일반적인 염색이 아...
우현선  2008-04-28 00:00
[우현선이 만난사람] [당진시대갤러리 | 홍현경 작가의 ‘지난날Ⅰ’] “그림도 음악처럼 즐기세요”
홍현경 작가한남대 미술교육대학원 졸업 93 대전시 미술대전 01~06 한국미술협회전한국미술협회 회원 하얀 배꽃 봉오리가 나뭇가지마다 물든 과수원 그늘에서 그림을 그리는 화가. 한적한 시골 마을 작은 화실에는 화가의 그림이 무심한 듯 운치 있게 걸려 있...
우현선  2008-04-21 00:00
[우현선이 만난사람] [당진시대갤러리 | 정이선 작가의 ‘동심-여름을 기다리는 봄’ ] 동심이 자라나는 화분
어쩐지 아이가 그린 그림 같다. 거친 선이며 서툰 듯한 붓 칠이 아이의 것 같다 싶었는데 아니나 다를까 제목이 ‘동심’이란다. “아이들의 그림이 참 좋아요. 때 묻지 않은 아이들의 톡톡 튀는 생각이 그림에 그대로 묻어나거든요. 아이들의 순수한 동심을 ...
우현선  2008-04-14 00:00
[우현선이 만난사람] [당진시대갤러리 | 김정희 작가의 ‘나 슬퍼요’]
그녀의 그림에선 제주도의 바람이 분다. 푸른 바다 냄새 가득한 바람이 나뭇잎을 흔들고, 머리칼을 흔들어 놓는다. 바람 많은 제주도에서 온 김정희(39) 씨의 그림은 그래서 어쩐지 흔들려 보이기도 하고, 탁해 보이기도 하다. “바람이 많은 제주도의 풍경...
우현선  2008-03-31 00:00
[우현선이 만난사람] [당진시대갤러리 | 구필화가 박 정의 ‘시선’] “어둠을 밝히는 빛의 아름다움”
따뜻한 봄날 오후, 그의 화실에서 박 정(35) 화가를 만났다. 아트서울전을 준비하느라 바쁜 날들을 보내 몸이 좋지 않을 듯도 한데 그의 얼굴은 묘할 정도로 평온해 보였다. 박 화가의 ‘시선’은 창문으로 들어오는 빛을 바라보고 앉아 있는 여자를 그리고...
우현선  2008-03-24 00:00
[우현선이 만난사람] [당진시대갤러리 | 백태현 작가의 작품 ‘freedom (자유)’] 적송 7천여 조각으로 만든 ‘자유’
한때 ‘미술� ?玖� 하얀 스케치북에 붓으로 풍경을 그리는 모습을 떠올리던 때가 있다. 하지만 요즘은 미술의 영역도 ‘장르파괴’에 이르기까지 참으로 다양해졌다. 그 중에서도 가장 활동적이라 할 수 있는 분야는 백태현 작가가 주...
우현선  2008-03-17 00:00
[우현선이 만난사람] [당진시대갤러리 | 김지희 작가의 작품 '소통7'(두개의 방)'] “행복한 삶은 원활한 소통에서 시작”
행복하게 살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김지희 작가는 행복한 삶의 필요조건으로 ‘소통’을 꼽는다. “무엇보다도 자기 내면과의 끊임없는 소통으로 상황에 맞게 잘 변화할 수 있는 것이 중요하죠.” 김 작가는 상황에 따라 변화하는 인간의 여러가지 모습을 내면의...
우현선  2008-03-10 00:00
[우현선이 만난사람] [당진시대갤러리 | 김은실 작가의 ‘숲’] 은사시나무와 바람을 화폭에 담는 화가
하얀 나무 사이로 시원한 바람이 분다. 마음에 쌓인 울적함을 거둬 간다. 머리칼을 흔들어 놓는 바람이 상큼하기까지 하다. 김은실 작가의 ‘숲’ 앞에서 잠시 바람을 쐰다. “바람을 쐬면 답답하던 마음이 시원해지잖아요. 머리칼을 온통 흔들어 놓을 만큼 센...
우현선  2008-03-03 00:00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0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