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지역문화제다운 독특한 멋 살리겠다”

심훈문학상 제정 구상중 이명자l승인1996.01.08 00:00l(106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상록문화제 집행위원회 신임 안승환 위원장

“상록문화제가 지난 20여년간 나름대로 건실하게 커왔습니다. 이제는 지역문화제다운 독특한 색깔을 갖기위한 노력을 서둘러야 할 때라고 봅니다”
상록문화제 집행위원회 새 위원장에 선출된 안승환(51세, 한터우리문화연구소장)씨는 “여기저기서 걸려오는 인사전화를 받고서야 이 자리가 제법 큰 위치라는 걸 알았다”며 이렇게 포부를 밝혔다.
안위원장은 “우선 상록문화제에 대한 주민들의 평가를 바탕으로 내용적으로 좀더 풍부한 행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가까운 시일내에 주민공청회를 열 계획입니다. 여러해전부터 논의가 되어왔던 상록문화제의 위상을 비롯 각계각층으로부터 문화제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고자 합니다”
안위원장은 또 단위행사를 주관하는 단체와 지속적으로 유대를 맺어 자발적으로 상록문화제를 이끌어갈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안위원장이 개인적으로 구상하고 있는 것중 주목할만한 것은 바로 심훈문학상의 제정이다.
안위원장은 “심훈선생의 농촌계몽사상을 현대에 맞게 계승시키는 일은 상록수의 고향인 우리고장에서 앞장서 해야 할 일”이라며 “쉬운 작업은 아니겠지만 임기내에 꼭 추진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현역 예술인으로는 처음이자 직선으로 위원장에 선출돼 신선한 파문을 일으켰던 안위원장은 향토문화와 예능분야에 폭넓은 식견과 능력을 인정받고 있는 지역문화계의 중견인사로 심훈선생 기념사업회 회장, 당진예술단체연합회 부회장을 역임한 바 있다.
현재 나루문학회, 사진동우회, 서예인협회, 향토문화연구소 회원으로 있으며 당진군지 편찬위원겸 집필위원을 맡고 있다.



이명자  mjlee@djtimes.co.kr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78 충남 당진시 남부로 278 명성빌딩 1동 5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3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