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풍성한 복요리를 맛볼 수 있는 곳”

당진읍 읍내리 등대복집 | 대표 김길성 강대원l승인2009.03.02 00:00l(75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복을 이용한 다양한 코스요리 준비
담백한 복지리, 매콤·고소한 복불고기 인기

복어는 단백질과 각종 무기질 및 비타민이 풍부하며 지방이 적고 칼로리가 낮아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유익한 음식이다. 특히 복요리는 몸을 따뜻하게 해주고 혈액순환을 좋게 해줘 여성들과 만성질환자들에게 좋은 요리로도 각광받고 있다. 복어 요리는 추운 계절이 제철이라 할 수 있는데 등대복집에 가면 바로 이러한 복어를 이용한 다양한 요리를 맛볼 수 있다.

등대복집은 지난 2006년 10월 처음 문 열었다. 이곳의 김길성 대표는 복어 전문점을 하게 된 데 대해 요리도 잘 해야 하지만 기술적인 면도 뒷받침 돼야 하기 때문에 아무나 할 수 없다는 점에서 매력을 느꼈다고 말했다.

“평소에 요리 하는 것을 좋아했어요. 특히 일식 쪽에 많은 관심이 있었는데 친구들과 낚시를 가게 되면 전 낚시보다는 잡은 물고기를 요리하는데 오히려 더 열중했죠. 복어전문점은 아무나 할 수 없고 조리사자격증이 있어야 할 수 있는데 한번 도전해보자는 마음을 먹고 학원도 다니고, 다른 복 전문점에서 일도 배웠죠.”

김 대표는 등대복집 메뉴 중 복지리탕과 유비끼, 복불고기 등을 추천 요리로 꼽았다.

“부담 없이 맛 볼 수 있는 담백한 맛의 복지리탕과 저 만의 특별한 방법으로 조리하는 유비끼, 복불고기를 드셔볼 것을 권합니다. 유비끼는 중국식으로 점도가 있는 국물이 일품이며 복불고기는 술 안주로 좋을 만큼 매콤하면서도 고소한 맛이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다양한 복 요리를 접하고 싶으시다면 코스요리를 추천해 드리고 싶습니다.”

김 대표는 중국의 시인 중 한 명인 소동파의 말을 인용해 복어예찬론을 펼쳤다.

“소동파라는 송나라 때 시인은 복어를 두고 ‘복어의 맛은 목숨과도 바꿀 만한 가치가 있다’고 했어요. 독 때문에 위험하지만 너무 맛이 좋아서 위험까지도 감내할 만 하다는 것이지요. 복어에 대한 최고의 평가가 아닌가 싶네요.”

등대복집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영업하며 매주 일요일은 쉰다. ▲활복요리 △수육·불고기찜:각 9만원 △지리탕(1인):4만원 ▲밀복요리 △활어샤브:3만5000원 △지리탕(1인):2만2000원 ▲참복 △샤브(1인):4만원 △수육·불고기:각 8만원 △지리탕(1인):2만5000원 △참복죽:1만원 ▲황복 △찜:7만원(大), 5만원(中) △불고기:5만원 ▲일품정식(1인):5만원 ▲등대정식(1인): 3만원

•연락처:358-0369

•위치:당진읍 삼대한의원 사거리에서 이교다리방향 100m


강대원  jara180@djtimes.co.kr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대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78 충남 당진시 남부로 278 명성빌딩 1동 5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2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