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2010 6.2 지방선거] 본지 지방선거 보도자문위원회 구성

지역 각계 인사 10명으로 구성
편집국 선거보도 기획, 방향 등 검증 역할
당진시대l승인2010.02.26 22:50l(799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선거에서 언론은 늘 뽑는 사람보다는 뽑히는 사람에게만 초점을 맞추어왔습니다. 이러한 언론의 선거보도 방식은 선거에서 마땅히 주인공이 돼야 할 유권자들을 소외시켰습니다. 유권자들을 단지 구경꾼으로 전락시키고 후보자들을 주인공으로 부각시키는 지금과 같은 선거보도 방식은 더 이상 있어서는 안됩니다.
이같은 선거보도 행태는 주민들의 선거에 대한 무관심과 혐오, 냉소주의를 불러일으킬 수밖에 없었습니다.
주민들이 지방선거에 적극 참여하기 위해서는 주민들이 지역현안에 관심을 갖고 동시에 후보자들에 대한 충분한 정보를 갖고 있지 않으면 안됩니다. 지방자치시대에 있어서 언론의 역할과 책무는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언론은 주민들이 지역문제와 후보자에 관심을 갖고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정확하고 풍부한 정보를 제공하는데 일차적인 책임이 있습니다.
‘당진시대’는 후보자가 아닌 유권자 중심의 보도, 인물이 아닌 의제 중심의 보도를 원칙으로 삼고 있습니다. 이를 위해 본지는 지역 각계의 인사들을 중심으로 자문위원회를 구성해 별, 이슈별 선거보도를 강화할 계획입니다. ‘6·2지방선거 기획위원회’는 지방선거에 대한 전체 보도기획을 총괄하며 앞으로 대학교수, 변호사, 언론관계 시민단체 전문가 등으로 구성될 6·2지방선거 자문위원회와 함께 편집국의 보도기획 및 방향이 현실에 맞는지, 선거보도의 원칙에 충실한지 등을 검증하게 될 것입니다.

 


당진시대  webmaster@djtimes.co.kr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당진시대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0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