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믿음과 신뢰의 인테리어 전문가”

업체탐방 | 읍내동 이룸인테리어 최재선 대표 김창연l승인2015.01.16 20:44l(1043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10여년 만에 찾은 고향
각종 인테리어 및 페인트 공사이룸인테리어 최재선 대표는 5년 간 천안에서 이룸인테리어를 운영하다 지난해 고향 당진을 다시 찾았다.

송악읍 광명리가 고향인 최 대표는 고등학교를 졸업한 뒤 천안에서 사회생활을 시작했다. 처음 시작한 건축 일이었지만 차분하면서도 꼼꼼한 성격 덕분에 빠르게 적응할 수 있었다. 하지만 건설업 특성상 맡은 공사가 끝나고 나면 전국 곳곳의 공사현장으로 떠나야 하는 어려움을 겪어야만 했다.
“공사가 끝나고 나면 회사가 타 지역의 공사를 수주 받아 지역을 옮겨야만 했어요. 전 타 지역으로 이동하지 않고 천안에서 경력을 쌓길 원했기에 이직을 자주 해야만 했죠.”
그렇게 짧은 회사생활을 수차례 겪어야 했지만 최 대표는 10여 년간 노력 끝에 건설업계에서 알아주는 베테랑으로 경력을 쌓아 갔다. 하지만 본의 아닌 잦은 이직에 회의감을 느꼈던 최 대표는 천안에 이룸인테리어를 직접 개업하게 됐다고.

30대 초반의 젊은 나이에 이룸인테리어 운영을 시작한 그는 또 다를 어려움을 맞이해야만 했다. 개인사업체를 운영하다보니 일의 능력도 중요했지만 사업권을 얻어내는 영업의 중요성을 깨닫게 됐다.
“일을 잘한다는 좋은 평가를 받고 있어도 타 업체들에 비해 영업이 잘 이뤄지지 않아 많은 고생을 해야 했어요. 그래도 성실함과 꼼꼼함을 바탕으로 시공에 임했습니다. 비록 타 업체에 비해 더딘 발전이었지만 고객들에게 믿음과 신뢰를 크게 얻을 수 있었죠.”

지난해 고향으로 돌아온 최 대표는 당진의 변화된 모습에 많이 놀랐단다. 그는 “부모님이 계신 고향으로 돌아오니 편안하다”며 “하지만 고향을 떠나 있는 동안 변해버린 모습이 조금은 낯설다”고 말했다.
최 대표가 운영하는 이룸인테리어는 인테리어 분야인 도배 및 장판, 리모델링, 실내건축, 설계 등을 비롯해  페인트 분야의 건축도장, 옥상방수, 내화 및 단열 등을 주 업무로 진행한다.
최 대표는 “하자 없이 시공을 끝마칠 수 있도록 항상 꼼꼼하게 작업하고 있다”며 “특히 고객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고 믿음을 주는 한편 단기간 내에 공사를 마무리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고객들이 믿고 맡긴 공사가 완공된 모습을 보며 흐뭇함을 느낀다는 최 대표는 “내가 살 집이라는 마음가짐으로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면서 “항상 고객의 편익을 최대한 생각하는 시공을 선보이겠다”고 강조했다.
“작은 부분 하나라도 새로운 아이디어에 정성이 더해진다면 소비자들이 감동을 받을 수 있는 인테리어가 완성된다고 생각합니다. 보다 나은 인테리어를 선보이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요. 시대를 앞서나가는 인테리어를 하는 것이 인테리어 전문가로서 제 꿈입니다.”

■연락처: 358-8708
■위치: 대전지방법원 당진시법원에서 당진성결교회 방향. 400m 우측(청룡길 216)


김창연  kcy8410@nate.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연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78 충남 당진시 남부로 278 명성빌딩 1동 5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2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