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관장 릴레이 인터뷰 1 한광석 한국 농어촌공사 당진지사장
“현장중심 활동 펼치겠다”

담수호 수질개선 위해 당진시-공사 협력해야
“읍·면 지역 농촌 활성화 위해 앞장설 것”
이영민l승인2017.01.21 13:29l(1142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당진지사가 관리하는 당진의 농지 면적은 1만8555ha로 전국 지사 중에서도 두 번째로 큰 규모입니다. 예산지사장 및 천수만사업단장의 경험을 살려 현장밀착 경영으로 농어업인과 당진시민이 필요로 하는 지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한광석 지사장이 지난 1일 한국농어촌공사 당진지사장으로 발령받았다. 충남고등학교와 충남대학교 농공학과를 졸업한 한 지사장은 1986년 한국농어촌공사 본사에서 첫 업무를 시작했다. 입사 이후 기반조성사업처, 감사실, 서천지사 지역개발부장, 새만금개발처, 시설안전처담당부장 등 다양한 분야에서 30년 동안 경력을 쌓았다. 당진지사장으로 취임하기 전에는 예산지사장과 천수만사업단장에서 각각 1년씩 근무했다.

한 지사장의 전문분야는 농업토목이다. 그동안 사업을 주관하는 부서에서 생산기반시설 정비사업, 대단위 간척사업 관련 계획 및 시행평가 업무에 주력했다. 한 지사장은 “2015년에 근무했던 예산지사에서는 현장밀착 고객만족 경영으로 지사를 우수지사로 만들었다”며 “2016년에는 천수만사업단장으로 부임해 대단위 농업기반 시설관리, 재정비, 영농환경 개선 등의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말했다.

당진지사는 삽교호, 석문호 등 당진에 있는 담수호의 수질개선을 위해 지난 2012년 수질개선 기본조사 및 세부설계를 완료했으며, 충남도 물관리대책협의회 및 당진시 수질개선대책협의회를 운영하고 있다. 한 지사장은 담수호 수질개선 방안에 대해 “당진지사는 담수호 내 수질관리를 담당하고 있다”며 “하지만 담수호 내 관리만으로는 수질개선이 어렵다”고 말했다. 이어 “담수호 외적 요인에 대한 관리를 맡고 있는 당진시의 대책이 필요하다”며 “각 기관이 역할을 효율적으로 수행했을 때 시너지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민자 개발로 추진되고 있는 도비도 농어촌휴양단지 개발 사업이 지역 상인들과의 마찰을 빚고 있다. 당진지사에 따르면 도비도 상가는 지난해 12월 말 2년간의 임대기간이 만료됐다며, 휴양단지 매각과 관련해 계약 연장이 불가능한 상황이라고 통보한 상태다. 한 지사장은 “현재 추진 중인 민자 개발이 탄력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더불어 상인들과 합의점을 찾아 원활히 해결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한 지사장은 농민들의 불만이 높은 간척지 임대료에 대한 대책으로 농림축산식품부 차원에서 임대료 인하 조치 및 재해감면기준을 필지별로 개정하는 것을 협의했다고 밝혔다. 한 지사장은 “쌀 생산량은 많은데 쌀 소비량은 줄어들고 있기 때문에 잉여쌀이 축적되고 있다”며 “재배량과 의무수입량을 줄이고 간척농지의 휴경재배 실시를 검토해야 한다”고 진단했다.

“경지정리, 수리시설 개보수 등 농어민들이 실질적인 영농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또한 읍·면 지역 활성화로 농촌의 삶의 질을 높이고자 합니다. 더불어 찾아가는 민원 서비스 등 현장 중심의 활동을 펼쳐 시민들의 목소리를 청취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한광석 지사장은
· 1961년 서천 출생
· 충남대 농공학과 졸업
· 1986년 한국농어촌공사 입사
· 전 충남지역본부 서천지사
    지역개발부장
· 전 충남지역본부 사업계획부장
· 전 예산지사장
· 전 천수만사업단장
 


이영민  erfgp92@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민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78 충남 당진시 남부로 278 명성빌딩 1동 5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2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