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신설상가]읍내동 면고집
맛 좋은 갈비를 8000원에!

박경미l승인2018.03.03 20:39l(1197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냉면·고기 전문점인 면고집이 당진일교다리 부근에 지난달 1일 문 열었다.

참숯갈비가 1인분에 8000원인 것을 비롯해 한돈생고기가 9000원으로 저렴한 가격에 제공되고 있다. 유선석 대표는 “손님들이 맛있는 음식을 배불리 먹을 수 있도록 음식가격을 저렴하게 책정했다”며 “8000원짜리 음식을 8만 원의 음식 같이 느껴지도록 정성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면고집은 말 그대로 면과 고기를 파는 집이다. 갈비와 한돈 생고기, 수육, 냉면, 국수가 주 메뉴로 유 대표가 그동안 쌓아 온 요식업 경험과 노하우를 토대로 면고집을 운영하고 있다.
“면고집의 모든 메뉴가 대표 메뉴”라고 말할 정도로 유 대표는 모든 메뉴에 정성을 담았다. 이 가운데 갈비는 3일 동안 숙성한 뒤 직접 만든 양념에 재어 만든다. 여기에 숯불에 구워 맛을 더했다.

또한 한돈 생고기는 두툼한 생 고깃살이 일품으로 “고기는 두꺼워야 맛있다”는 유 대표의 철학이 담겨 있다. 그는 “고기가 얇으면 구울 때 육즙이 사라져 맛이 없다”며 두꺼운 고기를 고집하고 있다. 또한 물냉면 육수부터 비빔냉면의 양념장은 물론 면까지 직접 만든다. 그 중 사골로 만든 국수는 암소 뼈를 30시간에 걸쳐 푹 고아 만들기에 국물 맛이 깊고 진한 것이 특징이다.

면고집의 또 다른 특별한 점으로는 냉면과 국수를 주문하면 수육을, 고기 메뉴를 주문하면 사골 육수를 토대로 만든 선지해장국이 함께 제공된다는 점이다. 이 덕분에 저렴한 가격에 푸짐하게 음식을 즐길 수 있다.

한편 면고집은 ‘소금’을 중요하게 여긴다. 그냥 시중에서 유통되는 소금이 아닌 3년 간 말린 소금을 사용하며 면고집에서 따로 한 번 더 건조시킨다. 유 대표는 “정성껏 말린 소금을 각종 양념과 음식을 만들 때, 고기 구울 때 사용한다”며 “음식의 맛 중에서 소금은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말했다.

■영업시간 : 오전 11시~오후 9시30분 (연중무휴, 단 명절에는 휴무)
■가격 : 참숯갈비(200g) 8000원, 한돈생고기(200g) 9000원, 갈비포장(5인분,1kg) 2만 원, 물·비빔냉면(수육130g) 8000원, 사골국수(수육130g) 8000원
■위치 : 당진천 2길 84-6 (당진1동 행정복지센터에서 1교 다리 건너기 전 우측 골목)
■문의 : 354-8004
 


박경미  pkm9407@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18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