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소형 쌀가공처리시설 준공

충남도 3농혁신 특화사업 선정돼 추진 김예나l승인2018.03.09 20:43l(1198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당진시와 합덕 들녘경영체인 해나루영농법인(대표 이강훈)이 공동 추진한 소형 쌀가공처리시설이 지난 3일 준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했다

해나루영농법인은 당진시가 육성 중인 들녘경영체 중 하나로, 3농혁식 특화사업의 일환으로 합덕읍 신리에 한 시간 당 2.5t 씩 일일 20t 수준의 쌀 가공능력을 지닌 시설을 갖췄다.

소형 쌀가공처리시설을 가동하면서 그동안 개별단위 직거래 형태에서 벗어나 규모화, 집단화 된 들녘경영체 단위의 공동생산과 판매가 가능해졌다.

해나루영농법인 이강훈 대표는 “최근 쌀 소비 감소와 생산량 증가에 따른 쌀값 하락으로 많은 농업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에 해나루영농법인은 농가소득 안정에 기여하겠다는 목표하에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당진쌀 고품질화 및 지역의 농가소득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예나  yena0808@hanmail.net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예나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18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