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라돈침대 현장 해체 반대”

한진리 주민·학부모·시민 ‘졸속행정’ 비판
“원안대로 라돈침대 당진에서 내보내라”
현장집회·1인시위·터미널 피켓시위 이어져
한수미l승인2018.07.27 20:58l(1218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라돈이 검출된 침대 매트리스를 당진항 야적장에서 해체키로 결정하면서 논란이 재점화되고 있다.

지난 17일 송악읍 고대1리 주민들이 주민총회를 거쳐 당진항 해체를 동의한 가운데, 인근마을은 고대2리와 한진1·2리 주민, 그리고 상록초등학교 학부모와 일부 시민들이 이에 대해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이들은 “주민총회가 열린 것조차 뒤늦게 알았다”며 “한 마을에서만 주민 동의를 얻어 매트리스 해체를 결정한 정부와 원자력안전위원회의 처사는 잘못됐다”고 비난의 목소리를 높였다. 또한 고대1리가 독단적으로 당진항 해체에 동의한 것에 대해 비판하고 있어, 지역 간 갈등으로 번지고 있는 상황이다.

송악읍 고대2리와 한진1리, 한진2리를 비롯해 인근에 위치한 상록초등학교 학부모들은 대책위원회(공동위원장 최재영·박소순)를 구성하고 라돈침대가 쌓여 있는 동부당진항만 야적장 앞에서 지난 23일부터 집회를 이어오고 있다.

최재영 공동위원장은 “고대1리 주민총회를 통해 현장 해체가 결정됐다는 것을 총회가 끝난 다음날 알게 됐다”며 “정부와 원안위가 다시 한 번 지역주민을 무시했다”고 말했다.

집회를 이어오고 있는 주민들은 더 이상의 합의 없이 국무조정실과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약속한 원안대로 라돈침대를 당진에서 반출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박소순 공동위원장은 “이번 결정은 민주적 절차 없이 결정됐다”면서 “국무조정실과 원안위, 대진침대는 당초 약속한 대로 라돈침대를 가져가라”고 주장했다.

한편 인근 주민과 학부모는 물론이고 환경단체를 비롯한 시민단체와 송악읍 아파트 주민까지 현장 해체에 대해 반대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상록초등학교 학부모 130여 명은 야적장 집회를 비롯해 당진시청 앞 1인 시위와 당진버스터미널 일원에서 지난 25일부터 매일 피켓시위를 진행하고 있다.

배정화 상록초 자모회장은 “당진에서 자라는 많은 아이들이 비염과 아토피 등 여러 알레르기성 질환을 앓고 있다”며 “당진이 아동친화도시이자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됐다고 하지만, 라돈침대가 해체되는 것을 보고 앞으로 어떻게 엄마들이 마음 놓고 지역에서 아이를 키울 수 있겠느냐”고 호소했다.

또한 송악읍 주민들도 현장 해체에 대해 반발하고 나섰다. 송악읍발전연합회와 송악이편한세상아파트입주자회, 롯데캐슬아파트입주자회를 비롯해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환경보호국민운동본부 등은 지난 26일 기자회견을 열고 라돈침대 졸속 및 밀실 합의에 대한 성명을 발표했다. 이들은 “주민 간 반목을 발생시킨 협상 주도자들에게 일정 책임을 물어야 한다”면서 “이번 사태에 책임을 지고 공식 사과하고, 해결책을 제시해 주길 바란다”고 주장했다.

 

<라돈 침대 일지>
5.15 라돈침대 안전기준 부적합
       판정으로 수거 및 폐기 명령
6.04 대통령 신속한 수거 강조
      (특별지시)
6.15 대진침대-동부당진항만운영
       야적장 임대 계약
6.16 라돈침대 1만7000여 개 당진 반입
6.17 적재장 앞 주민 집회
6.23 국무조정실·원안위·대진침대
       ·주민 반출키로 합의
7.16 원안위 당진에서 기자회견
7.17 고대1리 주민총회 열고
       현장 해체 동의
7.23 한진리 등 인근 주민들 반발 집회


 


한수미  d911112@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수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18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