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산업의 쌀’ 해나루쌀과 만나다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방문자 기념품 지역 농특산물 활용키로
임아연l승인2018.07.27 21:16l(1218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현대제철 당진제철소가 방문자들에게 제공하는 기념품으로 해나루쌀 등 지역 농특산물을 활용키로 했다.

현대제철 당진제철소(소장 오명석)가 방문자들에게 제공하는 기념품으로 해나루쌀 등 지역 농특산물을 사용하기로 했다.

연간 3만5000명 이상의 국내외 방문객이 찾고 있는 현대제철 당진공장은 기존에는 볼펜, 수저세트, 텀블러 등을 기념품으로 제공해왔지만 오는 8월부터 당진에서 생산한 해나루쌀과 해나루잡곡, 백석올미마을의 매실한과를 방문 기념품으로 사용하기로 했다.

현대제철 홍보팀 송기원 과장은 “철이 ‘산업의 쌀’이라고 불리는 만큼, 현대제철 방문 기념품에도 그러한 의미를 담았다”며 “특히 당진의 대표 농산물인 해나루쌀을 함께 홍보해 지역과 기업이 서로 상생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는 뜻에서 이번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임아연  zelkova87@hanmail.net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아연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18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