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육성우 목장 이달 말 준공

송산면 무수리 일원
육성우 1500두 위탁 사육
김예나l승인2019.01.07 17:48l(1239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주민들과 마찰을 빚으며 논란 속에 추진해 온 육성우 목장이 우여곡절 끝에 이달 말 준공된다.  

당진낙농축협(조합장 이경용)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100억 원의 예산을 받아 지난 2017년부터 송산면 무수리 일원에 공사를 추진했다. 

육성우 목장은 사업면적 6만8553㎡(약 2만737평), 건축면적 2만5016㎡(약 7567평) 규모로, 축사 5동을 신축해 낙농가 조합원이 생산한 젖소 3개월령 이상의 송아지를 입식, 위탁 사육한 후 농가에 되돌려 보내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당진낙농축협은 지난해 11월 완공을 목표로 추진했지만, 날씨 등의 이유로 준공이 지연됐으며, 현재 준공 승인 절차 등이 남아있다.

한편 지난 2012년부터 추진돼 온 육성우 목장은 주민들이 악취 등을 우려하며 반대의 목소리를 높여왔다. 이후 2017년 주민과 당진낙농축협, 당진시가 상생협약을 통해 △악취 등 축산시설로 인한 주민 피해 최소화 방안 마련 △5년생 이상 조경수 식재 등 공원화 및 친환경 목장 조성 △향후 4년간 유기질비료 50% 할인 제공 △육성우 전문목자 운영시 송산면민 우선 채용 등을 약속했다.

또한 당진낙농축협은 당진시와 △육성우 전문목장 외 타 축산 관련 시설 설치 시 제반규정 저촉 여부 및 송산면 의견 수렴 후 추진 △환경기초시설 및 혐오시설 신설·증설 시 송산면 의견 수렴 후 추진 △악취 및 주민 피해 저감을 위한 관리계획 수립·시행 △민·관·학 공동환경감시기구 구성 및 운영 지원 등을 약속한 바 있다. 

협약 체결 이후 당진낙농축협은 지난 2017년 8월 동물 관련 시설(우사)용도의 건축허가(신축) 신청을 승인받아, 지난해 5월 착공했다.  


김예나  yena0808@hanmail.net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예나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19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