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정석래 전 한나라당 당협위원장 성폭행 '무죄'

임아연l승인2019.04.03 09:49l(125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지난 2006년 성폭행(강간미수) 혐의로 입건돼 한나라당에서 제명된 전 당협위원장 정석래 씨가 당시 재판결과 성폭행 혐의에 대해 무죄판결이 난 것으로 밝혀졌다.

정 씨의 손녀가 인터넷을 보다가 우연히 2006년도 성폭행 기사를 보고 할아버지인 정 씨에게 말해서 인터넷에 뉴스가 남아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는 정씨는 "당시 강간미수 혐의가 무죄판결이 났기 때문에 그동안 전혀 신경쓰지 않고 있었지만, 인터넷 특성상 기사가 계속 남아있기 때문에 그 사실을 모르는 사람들이 기사를 보면 성폭행을 사실로 믿을 수 있기 때문에 늦었지만 범죄경력조회서를 첨부해 억울함이 없도록 해달라"고 말했다.

당시 정씨의 혐의는 '강간미수' 였지만 정씨의 범죄경력에 '강간미수'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임아연  zelkova87@hanmail.net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아연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19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