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음악으로 전하는 사랑

굿앤굿 봉사단 박경미l승인2019.06.11 20:14l(126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굿앤굿 봉사단이 지난 1일 두리마을을 봉사해 음악재능 봉사를 펼쳤다.

현대해상 화재보험 당진지점 직원·가족·고객들로 구성된 굿앤굿 봉사단(회장 구자일)이 음악으로 사랑을 전했다.

굿앤굿 봉사단은 지난 1일 정미면 덕삼리에 위치한 두리마을을 방문해 음악재능 봉사를 펼쳤다.

이날 알리스 응원단의 치어리딩 공연을 비롯해 우쿨렐레, 바이올린 등의 연주가 이뤄졌다. 또한 김민경 씨의 노래와 사회자 유난영 씨의 레크리에이션 등이 진행됐다. 한편 굿앤굿 봉사단은 매년 3·6·9·12월 첫째 주 토요일에 두리마을을 방문해 음악재능 봉사를 실시하고 있다.        


박경미  pkm9407@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19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