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정의롭게 판결해 달라”

충남도계 및 당진땅수호 범시민대책위
대법원 앞에서 피켓시위 시작
한수미l승인2019.07.19 18:43l(1366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충남도계 및 당진땅수호 범시민대책위가 지난 15일부터 대법원 앞에서 피켓시위를 시작했다.

충남도계 및 당진땅수호 범시민대책위원회(위원장 김종식·박영규·천기영·성낙근·이봉호)가 헌법재판소와 대법원 앞에서 피켓시위를 시작했다.

지난 15일 대법원 앞에서 처음으로 열린 피켓시위에는 공동위원장 전원과 위원 등이 참석해 피켓을 들고 충남도민과 당진시민의 염원을 전달했다.

앞으로 대책위는 매일 아침에 대법원 정문 앞에서 피켓시위를 통해 2004년 헌법재판소가 판결한 기속력을 존중하며 대법원에서도 정치적 관여를 배제한 채 정의로운 판결을 내려줄 것을 촉구할 예정이다.

한편 대책위는 지난 2015년 7월 24일부터 당진땅 수호 촛불집회를 시작해 현재 1450일 째 이어오고 있으며, 헌법재판소 앞 피켓시위도 지난 2016년 9월 1일부터 시작해 1048일 째 진행되고 있다.

대책위는 “당진시민은 물론 충남 15개 시·군 도민들도 함께 동참해 빼앗긴 충남 땅을 찾아올 수 있도록 힘을 모아 달라”고 호소했다.

 


한수미  d911112@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수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19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