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충남도 비위 공무원 대부분 경징계”

당진시대l승인2019.10.18 20:00l(1277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충남도 비위 공무원들에 대한 처분이 대부분 경징계로 끝나 ‘제 식구 감싸기’ 지적이 나왔다.

지난 15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박완수 의원이 충남도에서 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2015년부터 지난 7월까지 범죄에 따라 징계를 받은 충남도 공무원은 48명이다. 이중 음주운전이 29명, 직장 내 성희롱 2명, 뇌물·향응 수수 3건, 명예훼손 등 기타 14명으로 나타났다.

반면 징계는 견책과 감봉이 각각 21명과 19명으로 전체의 83%를 차지했고, 나머지 8명(17%)은 정직 처분됐다.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29명 가운데 13명(45%)도 경징계인 견책 처분을 받았고, 나머지 11명은 감봉(38%), 5명은 정직(17%) 처분을 받았다.

다른 사람의 개인정보를 빼내 다른 목적으로 이용하거나 사적으로 태양광발전 사업을 허가해준 주무관 2명도 견책처분에 그쳤다.

 

충남지역언론연합 심규상 기자


당진시대  webmaster@djtimes.co.kr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당진시대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19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