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신설상가] 읍내동 죽이야기 문예의전당점
뜨끈한 죽으로 따듯한 겨울 보내기

김수연 대표 박경미l승인2019.11.29 09:18l(1283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정성으로 만들어 따듯한 온기가 느껴지는 죽이야기 문예의전당점이 읍내동에 새롭게 문 열었다.

죽이야기를 운영하고 있는 김수연 대표는 석문면 통정리에서 나고 자랐다. 지역 업체에서 사무직으로 근무하다 지난 2011년 결혼한 그는 두 아이를 기르며 가정을 꾸려왔다. 결혼을 하면서 일을 그만둔 그는 최근 다시 일을 하고자 했고, 어머니 유순자 씨와 함께 죽이야기를 창업했다.

이곳에서는 ‘죽이 약’이라는 슬로건으로 조리 과정 하나하나에 정성을 다한다. 본사에서 받는 기본 재료 외에 식자재는 모두 지역에서 공수한다. 시장에서 구입한 식자재는 이들의 정성스러운 손길로 맛있는 죽과 밥으로 태어난다. 김 대표는 “직접 고기를 밑작업해 양념에 재우기도 하고, 죽과 함께 나가는 오징어젓갈도 직접 양념한다”며 “손이 많이 가서 힘들지만 손님들이 맛있게 먹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성이 들어간 다양한 죽 요리에서 김 대표는 한우야채죽과 전복죽을 추천했다. 그는 “완도산 전복으로 만든 전복죽과 한우와 당근, 양파, 감자, 애호박 등 신선한 야채가 잘 어우러진 한우야채죽은 남녀노소에게 인기”라며 “죽이야기의 죽들은 내용물이 알차고 맛이 좋아 사람들이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어 전통죽으로 팥죽과 호박죽은 옛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어 어르신들이 많이 찾는다고. 이외에도 젊은층과 회사원들을 위해 볶음밥과 비빔밥 메뉴도 준비돼 있다.

한편 죽이야기에서는 배달이 가능하며, 매장에서 음식을 먹을 경우 저렴한 가격으로 커피도 함께 즐길 수 있다.
“청결한 환경에서 좋은 재료로 만들었습니다. 정성을 다해 만든 죽으로 보양하세요.”

■운영시간: 오전 9시30분~오후 8시30분 (일요일 휴무)
■가격: 전복죽 1만2000원, 한우야채죽 9000원, 호박죽, 8500원, 팥죽 8500원, 소불고기볶음밥 7500원, 치킨데리야끼볶음밥 7500원, 강된장비빔밥 7500원, 김치볶음밥, 불참치비빔밥 7500원
■위치: 시청1로69 (뚜레쥬르 당진문예의전당점 옆)
■문의: 352-3529

 


박경미  pkm9407@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19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