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2019년 박물관 방문객 수는?

줄다리기박물관은 4월·수리민속박물관은 7월에 방문객 쏠림
당진시, 공공 박물관 및 기념관 활성화 대책 수립
박경미l승인2020.01.14 16:23l(1289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지난 한 해 동안 심훈기념관을 찾은 방문객 수가 약 4만 명에 이르고, 기지시줄다리기박물관에는 약 10만 명이, 합덕수리민속박물관에는 무려 약 11만 명의 관람객이 찾았다.

문화관광과 자료에 따르면 기지시줄다리기박물관과 심훈기념관은 2년간 총 방문객 수는 비슷한 수준을 보였다. 기지시줄다리기박물관은 지난 2018년 10만2971명이 찾은 가운데, 지난 2019년에는 방문객 10만3057명이 찾은 것으로 집계됐다. 또한 심훈기념관은 지난 2018년 총 4만982명의 관람객이 방문했고, 지난 2019년에는 4만5771명이 방문했다.

한편 합덕수리민속박물관은 지난 2018년 총 방문객수 4만758명에서 지난 2019년에는 11만5071명이 찾으면서 1년 만에 관람객 수가 약 2배이상 급증했다. 합덕수리민속박물관 관람객 수는 박물관 뿐만 아니라 합덕제와 농촌테마공원 방문객이 합산된 수치로, 지난 2018년 8월 농어촌테마공원이 완공되고, 합덕제 야간 경관 조명을 설치하는 등 합덕제에 볼거리들이 생겨나면서 방문객이 급증한 것으로 분석됐다.

 

특정 월에 방문객 급증

한편 월별 방문객 수를 살펴보면 기지시줄다리기박물관은 기지시줄다리기축제가 개최되는 4월의 방문객 수가 많았다. 지난 2018년 전체 방문객 수 10만2971명 중에서 4월 방문객은 5만9003명을 차지했고, 지난 2019년에는 전체 방문객 수 10만3057명 중에서 4월 방문객만 5만8338명이었다.

합덕수리민속박물관도 7월에 방문객 수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18년 월별 방문객 수가 약 2000명을 웃도는 가운데, 7월에만 1만2040명이 방문했다. 이어 지난 2019년에는 월별 방문객 수가 약 2000~3000명 수준을 보이는 가운데, 7월에는 7만124명이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7월에는 합덕제 연호문화축제가 열리면서 방문객 수가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이며, 지난해에는 한 달간 축제를 진행하면서 7월에 방문객 수가 더욱 급증한 것으로 분석됐다.

 

박물관 활성화 대책은?

한편 당진시가 3개 공공박물관과 기념관 활성화 대책을 수립했다. 기지시줄다리기박물관은 박물관 주차장 및 통합궁도장 조성사업을 추진해 지속적으로 제기된 주차와 교통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계획이다.

또한 문화재청 공모사업을 통해 문화예술교육사를 배치해 박물관 상설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올해까지 기지시줄다리기를 테마로 한 모험놀이터 조성을 통해 어린이 체험놀이공간을 확충할 계획이다. 합덕수리민속박물관은 현재 건립을 추진 중인 생태체험센터와 연계해 생태와 자연을 테마로 한 콘텐츠를 개발·육성할 계획이다. 또한 농촌테마공원을 활용한 어린이 체험프로그램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한편 심훈기념관은 조경 및 주변을 정비하고 전시 및 체험교육을 추진한다. 어린이 대상 원고지 체험, 교복 체험 등의 체험활동을 확충하고, 특별사업으로 심훈에 대한 홍보를 강화한다. ‘그날이 오면’ 저술 90주년을 기념해 심훈 서체를 복원하고 타 지자체의 기념관과 교류해 교류전시 및 학술심포지엄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경미  pkm9407@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0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