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천안 확진자, 삽교호관광지 방문

당진시보건소, 방역 실시 및 접촉자 파악
접촉자인 식당 직원 등 6명 자가격리 중
김예나l승인2020.03.14 23:25l(1298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천안시의 95번째 코로나19 확진자(여성‧20)가 지난 8일 신평면 삽교호관광지에 위치한 조개구이 식당을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당진시보건소 감염병관리팀은 지난 9일 두 곳의 상가를 방역했으며, 역학조사반이 CCTV를 판독해 접촉자인 식당 직원 등 6명을 파악했다. 현재 접촉자들은 자가격리 중에 있으며 발열과 인후통 등 유증상이 나타날 경우 선별진료소를 방문할 예정이다.

한편 해당 식당이 계속 운영을 하고 있다고 소문이 난 가운데, 당진시보건소가 직접 확인한 결과 현재 영업을 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예나  yena0808@hanmail.net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예나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0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