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당진, 교회 절반 예배 강행

충남도 내 1438개 교회 예배 중단 상태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예배 자제 당부”
김예나l승인2020.03.20 19:46l(1299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코로나19로 인해 지난달 23일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가 최고 수준인 ‘심각’으로 격상되면서 당진시가 종교시설 이용과 집회를 자제해줄 것을 권고하고 있다.

당진시 내에는 205개의 교회 및 성당이 자리하고 있는 가운데, 22일 예배를 진행하기로 한 곳은 104곳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예배나 가정예배로 대체하는 곳은 19곳, 예배나 미사를 중단한 곳은 39곳이다. 전화를 받지 않는 등 확인이 어려운 곳은 23곳에 달했다.

당진시 문화관광과 김낙기 문화정책팀장은 “매주 각 읍‧면‧동행정복지센터에서 교회 및 성당에 연락을 취해 예배 상황을 조사하고 있다”며 “코로나19가 장기화 되면서 예배를 진행하지 않기로 결정한 교회들이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종교시설 이용과 집회 등을 자제해 신도 간 접촉을 최대한 줄일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예나  yena0808@hanmail.net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예나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개독타파 2020-03-25 16:16:20

    오직예수 회사 타이틀 걸어놓고 오직 돈을 추구하는 집단
    네이웃을 네몸 같이 사랑하라 하신 그대들이 나발대는 말씀은 어디가고
    네이웃을 돈으로 생각하는 타락한 한국교회 대책없네
    여기도짜가 저기도 짜가 짜가가 판친다신고 | 삭제

    • 나그네 2020-03-23 11:41:06

      당진시대를 응원하는 독자입니다."당진교회 절반예배강행" 천주교 성당은 지난달26일부터 전국 성당의 미사를 중단한걸로 알고 있습니다.실질적으로도 미사가 열리지 않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교회와 성당을 구분 하여 데이터를 작성 한다면 교회예배율은 훨씬 높아질듯 합니다.사회적 거리두기를 모두 실천하고,학생들은 개학도 못하고 있는 이때 조금은 아쉬운 소식이네요. 정확한 정보 전달이 아쉬운 기사 입니다.신고 | 삭제신고 | 삭제

      • 이장님 2020-03-23 08:00:04

        신학은 철학보다 더 복잡하고 어려운 단계의 학습이라 종교 역시 깨달음을 통한 성찰과 지혜로 가득차야 할텐데, 유독 대한민국의 종교만 이기심의 극단을 달리며 사익을 추구하는데 급급하다. 신이 존재하는 이유는 누구 하나를 위해서가 아니라 널리 인간을 이롭게 하기 위함일 거다. 어리석은 자들이 우리에 모여 스스로 인간이길 포기하는데, 그들에게 어떤 구원이 있다는 말인지.신고 |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0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