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예상치 못한 결과에 민주당 ‘충격’
현장 스케치 당진시의회 후반기 원구성 현장

의장 선거 후 정회 3시까지 이어져
의원들 눈 감고 머리 감싸고…한숨만
‘초상집’ 민주당…‘화기애애’ 통합당
당진시대l승인2020.07.03 21:17l(1314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의장단 선출이 있던 지난 1일, 제74회 임시회가 당진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오전 10시부터 시작됐다. 총 13석 중 과반인 7석을 차지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임종억 의원을 의장으로 내정해, 임 의원이 무난히 선출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었다. 

▲ 의장 선거 직후 민주당 의원들이 충격에 휩싸였다.

개표하며 분위기 반전 

그러나 개표가 진행되면서 상황이 반전됐다. 투표지 분류가 마무리되고, 결과 발표를 앞두고 개표석 바로 앞자리에 앉아 있던 김기재 의원이 갑자기 마스크를 벗으며 당혹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임시의장을 맡은 이종윤 의원에게 김 의원은 투표결과 발표 직전 돌연 정회를 요청했다. 

▲ 의장 선거 직후 민주당 의원들이 충격에 휩싸였다.

이종윤 임시의장은 감표위원에게 이상이 있느냐 물었고 감표위원인 서영훈·조상연 의원은 문제가 없다고 답했다. 이에 이종윤 임시의장은 “투표 진행이 잘못된 부분이 있다면 정회 요청을 받아들이겠지만 (그렇지 않은 상황에서) 결과를 발표하기 전에 왜 갑자기 정회를 요청하느냐”면서 김기재 의원의 정회 요청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 의장 선거 직후 민주당 의원들이 충격에 휩싸였다.

“최창용 의원 7표, 임종억 의원 6표.” 예상을 뒤엎고 미래통합당 소속 최창용 의원이 7표를 받아 의장에 선출됐다. 정적이 흘렀다. 민주당 의원들은 당혹스러움을 감추지 못하고 표정이 굳어졌다. 최창용 의원이 당선인사를 한 뒤 김기재 의원이 다시 정회를 요청했다. 최연숙 의원과 김명진 의원이 재청, 동의하고 정회가 선포되자 곧바로 민주당 의원들이 굳은 얼굴로 본회의장을 떠났다. 민주당 의원들은 의회 내 한 공간에 모여 긴급회의를 진행했다. 민주당 의원 중 누가 최창용 의원을 찍었는지, 의회와 민주당은 물론이고 지역사회에서도 이탈표에 대해 이야기가 나오기 시작했다. 

▲ 김기재 의원의 요청으로 정회가 되고 본회의장에는 통합당 의원들만 남았다.

3시 넘어 가까스로 속개

민주당 의원들이 떠난 본회의장의 분위기는 사뭇 달랐다. 최창용 의원은 회의장에 있는 통합당 의원들과 의회사무국 직원들, 기자들에게 일일이 악수를 건네며 인사했다. 최창용 의원은 그들에게 축하인사를 받았다. 

11시30분에 속개할 예정이었던 회의는 오후 2시까지 정회가 연장됐다.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의장실에 모여 내부 회의를 이어갔다. 이 과정에서 전재숙 의원이 흥분해 큰소리를 냈고, 화를 내는 목소리가 의장실 밖으로 흘러나왔다. 

▲ 김기재 의원의 요청으로 정회가 되고 본회의장에는 통합당 의원들만 남았다.

약속된 오후 2시가 되어서도 민주당 의원들은 본회의장에 나타나지 않았다. 회의 속개 시간에 맞춰 자리로 돌아온 통합당 의원들은 1시간 동안 기다린 뒤 3시까지 민주당 의원들이 오지 않으면 산회키로 했다. 3시가 되어서도 민주당 의원들이 오지 않자 통합당 의원들도 하나 둘 본회의장을 빠져나갔다. 

▲ 오후 3시경부터 이어진 부의장 선거에서 최창용 신임의장이 투표를 하고 있다.

충격에 휩싸인 민주당 

이렇게 회의가 무산되는 듯했으나 민주당 의원들이 회의에 참석하겠다는 뜻을 밝히면서 3시 10분 무렵 회의가 속개됐다. 본회의장 의장석에는 최창용 의원이 자리했다. 부의장 투표가 진행되는 동안 민주당 의원들의 표정은 여전히 굳어 있었다. 충격에서 쉽게 헤어나오지 못하는 모양새였다. 김기재 의원은 의자에 기대 하늘을 쳐다봤고, 윤명수 의원은 골치가 아픈 듯 인상을 쓰고 눈을 감았다. 임종억 의원과 전재숙 의원 또한 한 손으로 머리를 받치고 고개를 숙인 채 말이 없었다.

▲ 지난 2일 진행된 개원식에서 공로패를 받은 김기재 전 의장의 표정이 몹시 굳어 있다.

4시부터는 상임위원장 선거가 이어졌다. 여전히 본회의장의 분위기는 무거웠고, 민주당 의원들은 쉽사리 충격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었다. 산업건설위원장으로 선출된 윤명수 의원은 소감을 말하는 자리에서 “열심히 하겠습니다”라며 짧게 한마디만 남겼다. 

▲ 의장석에 앉은 최창용 의원과 부의장으로 당선된 임종억 의원. 임 의원이 단상에 나와 부의장 당선 소감을 말하고 있다.

5시 50분 무렵 상임위원회 부위원장 선거까지 선출한 뒤 당진시의회 제74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가 끝났다. 의원들은 별도의 모임 없이 각자 집으로 향했다. 


당진시대  webmaster@djtimes.co.kr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당진시대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18
전체보기
  • 남궁윤 2020-07-12 15:24:44

    그럼 안 되나?찍은사람도 맘이 바꼈나부지..신고 | 삭제

    • 통수 2020-07-11 23:07:46

      긍게 좀 잘하지 ㅋㅋㅋㅋ 표가 왜 다른곳으로 갔나 이유가 있지 않겠나신고 | 삭제

      • 당찐 2020-07-11 23:02:11

        정당하게 투표해서 된건대... 왜 무조건 민주당이 되어야한다고 생각하는건가요? 이해불가! 이미 끝난일 난리피지 마시고 각자 자리에서 당진발전에 힘써주세요 제발신고 | 삭제

        • 투표마감 2020-07-11 22:57:55

          당진이 이래서 안되는거예요
          남들신경쓰지말고요 자기일좀 제대로...
          될사람이된거예요신고 | 삭제

          • 투표끝 2020-07-11 22:26:37

            사람 욕할시간에 일을 하고 발전할 생각을해야지
            투표끝난 마당에 왜 북한노릇하죠?????
            남일에 신경쓰지마세요신고 | 삭제

            • 화이팅 2020-07-11 22:22:38

              민주당이 무적권 되야되는 법은 없잖아요?투표를 왜합니까
              도대체 이해안가네요~ 될사람이 된거니 그만~신고 | 삭제

              • bye 2020-07-11 22:17:20

                각자일이나 합시다 남일 신경끄고 당진발전이나. 신경쓰길신고 | 삭제

                • 마네킹 2020-07-11 20:38:25

                  민주당의원들 당진시민들이 왜 뽑아줬는데~
                  전재숙의원 때문에 의원 한명 많으면서도 의장을 뺐겠네
                  전재숙의원 처음에는 자기 아니라고 발뺌하고 진짜 짜증난다.신고 | 삭제

                  • 이건아니지 2020-07-07 14:47:34

                    이건 아니죠... 익명 투표 하고 공개하자니요...
                    누가 되어도 당진을 위해 일 하는건데 상관없지 않나요?신고 | 삭제

                    • 슈퍼맨 2020-07-06 14:19:50

                      당진발전을 위해 소신있게 용기내신분
                      진정 멋지시네요~
                      이럴거면 공개투표를 하시지~
                      익명투표라 칭하는거 창피하네요~신고 | 삭제

                      18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0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