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글로벌 일본기업 송산2산단에 유치

반도체 제조용 가스 생산 공장 설립
5년간 약 420억 투자…50명 고용창출
임아연l승인2021.01.22 08:49l(1341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일본기업 다이킨공업이 지난 19일 충남도청에서 충남도·당진시와 투자유치 협약을 체결했다.

당진시에 올해 첫 외국기업 투자유치가 성사됐다. 

반도체 제조용 가스를 생산하는 일본기업 다이킨공업이 송산제2일반산업단지 외국인 투자지역에 입주할 예정이다. 

다이킨공업은 지난 19일 충남도·당진시와 투자유치 협약을 체결하고, 국내 씨앤지하이테크사와 합작법인을 설립해 송산제2일반산업단지 외국인 투자지역 3만4070㎡(약 1만306평) 부지에 입주할 계획이다. 이 공장에서는 에어컨용 냉매가스의 순도를 높여 반도체 제조에 적합한 고순도 가스를 생산한다. 

다이킨공업은 내년 10월부터 공장 가동을 목표로 공장 설립을 추진하는 가운데 생산된 반도체용 가스는 삼성과 SK하이닉스 등 반도체 제조사에 납품한다. 이를 위해 향후 5년간 약 420억 원(외국인 투자금액 약 281억 원)이 투자되며, 50여 명의 고용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당진시 경제과 이은정 기업팀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유동성 위기와 한일 양국 간 외교문제 속에서 일본기업 투자유치를 이끌어 더욱 의미가 있다”며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올해에도 다양한 글로벌 우량기업의 투자유치가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본 오사카에 본사를 두고 있는 다이킨공업은 일본 최초이자 세계에서 두 번째로 에어컨 냉매를 독자 개발한 글로벌 기업으로, 공조사업 분야 가운데 매출 세계 1위, 불소 화학제품 점유율 세계 2위를 차지하고 있다. 지난해 매출은 약 25조 원에 달하며 전 세계 313개 자회사에 8만 명이 근무하고 있다.
 


임아연  zelkova87@hanmail.net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아연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1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