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김장김치 재료값 올해는? 배추값 작년보다 2500원 올랐다

쪽파 3000원 오르고 생강 1000원 내려
“눈에 띄게 오른 가격에 김장 부담 커”
김예나l승인2021.11.20 12:31l(1381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본격적인 김장철이 시작된 가운데, 지난해보다 올해 배추·무·쪽파 가격은 오르고 고춧가루와 생강 가격은 내린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물가협회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채소류는 ‘김장’이라는 시기적인 요인과 ‘환절기’라는 기후 요인이 맞물려 가격이 요동쳤다. 

김장 재료로 쓰이는 배추·무·쪽파 등 대부분 품목에서 가격이 올랐으며, 김장 품목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자 상대적으로 버섯류와 고추류, 쌈채소류 등의 가격은 하락했다. 

특히 배추 가격이 오른 이유는 올해 8월 잦은 비와 초가을 이른 한파로 인해 배추의 밑동과 뿌리가 썪는 무름병이 확산됐기 때문이다. 또한 쪽파, 깐마늘, 생굴 등의 반입량이 줄어 전반적인 김장비용 부담이 커졌다. 

합덕읍 운산리에 거주하는 주부 오선숙(62) 씨는 “배추와 쪽파는 눈에 띄게 가격이 올라 구매하기 부담스러웠다”며 “반면 고춧가루와 마늘 값은 작년보다 가격이 내려 다행이었다”고 말했다. 


김예나  yena0808@hanmail.net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예나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78 충남 당진시 남부로 278 명성빌딩 1동 5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2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