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아이들의 시선으로 바라 본 세상
■ 당진남부사회복지관 사진전 개최
‘우리 모두는 꽃이다’

다문화가정·이주배경아동 함께 참여
같은 눈높이로 함께 살아가는 아이들
한수미l승인2021.11.20 12:44l(1381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당진남부사회복지관이 당진문예의전당 전시실에서 사진전을 개최했다.

아이들의 시선으로 본 세상이 카메라에 고스란히 담겼다. 학교 가는 길, 놀이터에서 함께 노는 친구들, 서로의 모습 등 아이들의 일상이 사진 작품으로 남았다. 당진남부사회복지관(관장 김창희)이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당진문예의전당 전시실에서 사진전 ‘우리 모두는 꽃이다’를 개최했다.  

복지관서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지난 2016년부터 방과 후 돌봄 프로그램을 운영해온 당진남부사회복지관은 올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지원을 받아 이주배경아동 통합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다문화가정 자녀와 중도입국한 이주배경아동, 한국 국적의 아동 등 4명씩 총 12명을 모집했고, 학교가 끝나는 오후 4시30분부터 아이들이 복지관에서 다양한 체험과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토탈공예와 독서, 미술, 시낭송, 작문, 베이킹을 비롯해 공연 및 전시 관람, 집단상담 등이 진행됐으며, 이번 전시회의 기반이 된 사진수업도 이뤄졌다. 총 15회 진행된 사진수업은 기본적인 이론수업과 함께 아이들에게 카메라를 제공해 직접 촬영할 수 있도록 지도했다. 

사진전 ‘우리 모두는 꽃이다’

아이들이 직접 촬영한 사진을 선보인 ‘우리 모두는 꽃이다’ 전시에서는 다문화아동과 이주배경아동, 비이주배경아동이 함께 어울리면서 같은 세상에서 같은 눈높이로 살아가고 있다는 것을 알리고자 했다. 

사진작가가 된 우강초 6학년 임하영 학생은 “내가 보는 것 중 가장 좋아하는 것을 찍었는데 전시회에 작품이 전시되니 너무 신기했다”며 “친구들과 재밌게 사진을 찍을 수 있어 좋았다”고 말했다. 이어 우강초 6학년 김효경 학생은 “내가 찍은 사진이 전시된다는 것이 신기하다”면서 “사진 찍는 게 너무 재밌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참여 학생들> 
임하영(우강초6), 김효경(우강초6), 정다경(우강초3), 김가윤(신촌초3), 임수진(우강초5) 김비탈리(합도초4), 김막심(합도초1), 노밀래나(합도초3), 김효빈(우강초1), 김안야(합도초4), 이재성(합도초5), 김효진(우강초4)


한수미  d911112@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수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다둥이맘 2021-11-23 20:22:45

    아이들의 눈으로 바라본 세상이 따뜻하게 느껴지네요~필름카메라로 찍어서그런지 더 특별하게 느껴집니다신고 | 삭제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78 충남 당진시 남부로 278 명성빌딩 1동 5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2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