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주간 영농정보] 겨울철 마늘·양파 관리
“땅이 얼기 전 부직포 덮어야”

김예나l승인2021.12.27 17:07l(1386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겨울철 서릿발 피해 및 세균병 발생 최소화를 위해 마늘과 양파 포장 관리에 철저히 해야 한다. 

당진시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마늘과 양파의 동해 온도는 영하 7℃ ~ 영하 9℃로, 땅이 얼기 전 부직포를 덮는 등 보온에 신경 써야 한다. 기온이 낮을 때는 일부 배수 상태가 미흡한 양파 밭을 중심으로 서릿발 피해가 발생할 수 있어 더욱 유의해야 한다.

서릿발 피해는 배수 상태가 불량한 밭의 토양이 얼고 녹기를 반복하는 과정에서 묘가 솟구쳐 올라와 나타나는 증상으로, 장기간 방치할 경우 묘가 말라 죽기 때문에 따뜻한 날에 다시 심거나 흙을 잘 눌러줘 뿌리 부분이 땅속에 완전히 묻히도록 해야 한다.

또한 겨울철에 배수 관리가 제대로 돼 있지 않으면 밭에 물이 오랜 기간 고여 있게 돼 뿌리 활력이 떨어지고, 양파 춘부병이나 마늘 잎집썩음병과 같은 세균병이 발생할 수 있어 배수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

※자료제공 및 문의: 당진시농업기술센터(355-5959)

 


김예나  yena0808@hanmail.net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예나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78 충남 당진시 남부로 278 명성빌딩 1동 5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2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