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조일형 씨의 당진지방 사투리 소개 48
“승질 난 건지 우는 것을 메대기치고 가더라”

당진시대l승인2021.12.27 17:08l(1386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똑꼰똑꼰하다 : 음식이 덜 익어서 씹히는 맛이 좀 단단한 듯하다.
암치기나 : 아무렇게나
지언가미언가 : 긴가민가
지신지신 : 거침없이 밟거나 비비는 모양
통털아 : 통틀어
구접스럽다 : 너절하고 더럽다. 행동이 너절하다. 
고롱고롱한다 : 고로롱고로롱한다. 병이 만성이 되어 허약한 몸으로 시름시름 앓는 꼴. 
메데기 치다 : 내동댕이치다. 힘껏 마구 내던지다. 


당진시대  webmaster@djtimes.co.kr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당진시대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78 충남 당진시 남부로 278 명성빌딩 1동 5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2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