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송제원 작가의 ‘비단잉어의 꿈’

순성미술관 한수미l승인2022.02.20 20:40l(1393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순성미술관에서 송제원 사진 작가의 전시 ‘비단잉어의 꿈’이 지난달 27일부터 오는 28일까지 진행된다.

순성미술관(관장 이병수)에서 송제원 사진 작가의 전시 ‘비단잉어의 꿈’이 지난달 27일부터 오는 28일까지 진행된다. 

부제 ‘사진으로 그린 그림’을 달고 있는 이번 전시는 비단잉어를 촬영한 작품 25점이 전시됐다. 화려한 비늘을 가진 비단잉어가 흐르는 물빛을 타고 유영하는 그림과 같은 모습이 송제원 작가의 사진 속에 담겼다. 

한편 송제원 사진 작가는 현직 경찰관으로 지난 2012년 고교동문 사회인 야구단 감독을 하며 팀원들의 사진을 찍어준 것이 계기가 돼 사진 작가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송 작가는 “비단잉어는 부와 명예, 장수, 행운의 상징인만큼 코로나19로 어려운 분들에게 작은 위로와 희망을 드리고자 하는 소망을 담아 이를 주제로 첫 개인전을 준비했다”며 “앞으로 사진 재능기부로 이웃에게 도움 되는 착한 사진작가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한수미  d911112@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수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78 충남 당진시 남부로 278 명성빌딩 1동 5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2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