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풍어와 어민 안녕을 비는 안섬당제

코로나19 종식 기원도 빌어 한수미l승인2022.03.18 21:58l(1397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풍어와 어민의 무사 안녕을 기원하는 충청남도 무형문화재(제35호)인 안섬당제가 보존회(회장 김종문) 주최로 지난 16일과 17일 이틀에 걸쳐 진행됐다. 

안섬당제는 어민들의 삶의 터전인 바닷가에서 주민들이 풍어를 비는 행사다. 예로부터 어업인들은 용왕신에게 고사를 지내고 안전한 만선을 기원하며 한 해를 시작해왔다. 

안섬마을은 아산만의 입구에 위치해 민물과 바닷물이 교차하면서 넓은 갯벌 지대를 형성하고 있으며 조수간만의 차가 커 농어와 준치, 조기, 꽃게 등이 많이 잡혔던 곳이다.

안섬에서 열리던 안섬당제는 안굿과 배치기 풍물패, 봉죽기 올리기, 어망굿, 뱃고사, 장승제, 용왕제, 거리굿으로 진행되며,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보존회와 주민만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진행됐다. 
 


한수미  d911112@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수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78 충남 당진시 남부로 278 명성빌딩 1동 5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2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