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수상한 책방>에 면천 곳곳 담겨

당진 사투리부터 역사·문화까지 한수미l승인2022.11.05 17:58l(1429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지난 1일 ENA의 <수상한 책방 동서남Book> 5회에 당진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는 연예인 조세호와 이석훈, 고향이 당진인 차태현, 소설가 박상영이 출연했다. 

이날 책과 관련한 면천의 다양한 이야기가 화면에 담겼다. 당진지방 사투리를 연구하고 이를 책 <지랑이 뭐래유>로 남긴 조일형 씨와의 사투리 퀴즈를 비롯해, 면천 두견주를 보존하는데 앞장서고 있는 유재석 면천두견주보존회장이 평생 모은 고서의 모습이 방영됐다.

이외에도 본지 제1257호 <“가족회의록, 아이들에게 물려 줄 가장 큰 유산”>에 보도된 최승규·문경자 씨 가족의 가족회의록과 면천에서 운영되는 동네 책방 ‘오래된 미래’가 소개됐다. 

방송에 출연한 당진 사투리 수집가 조일형 씨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당진과 당진 사투리를 알릴 수 있어 의미가 깊었다”고 말했다.


한수미  d911112@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수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78 충남 당진시 남부로 278 명성빌딩 1동 5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3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