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당진쌀에 이어 양파 수출길 올라

당진시농협해나루조공법인
양파 405톤 해외로 수출
김예나l승인2019.08.17 10:19l(1269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지난 9일 당진시농산물유통센터에서 당진양파 베트남 수출 출고식이 열렸다.

가격 폭락의 영향으로 양파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당진시농협해나루조공법인이 양파 24톤을 베트남으로 수출했다. 지난달부터 현재까지 홍콩·태국·대만·말레이시아·러시아 등 해외로 수출된 양파양은 총405톤이다.

지난 9일 당진시농산물유통센터에서 진행된 출고식에는 △강도순 순성농협 조합장 △최진호 신평농협 조합장 △이창휘 송악농협 조합장 △장영길 송산농협 조합장과 이계양 충남도의회 의원, 임만석 케이팜 영농조합법인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출고식 이후 참석자들은 대화의 시간을 갖고, 해외 소비자들의 생활패턴에 맞는 양파 종자 및 농사법에 대해 논의했다.

조합장들은 “가격하락, 과잉생산이 되고 있는 시점에 양파의 수출 길이 열렸다”며 “이번 수출이 양파농가의 소득을 높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당진시농협해나루조공법인은 농가 권익보호 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현안에 대한 방안을 모색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당진쌀의 경우 지난 2월 우강농협(조합장 김영구)이 10톤을 호주에 수출한 것에 이어 지난달에도 15톤을 호주에 수출했다. 또한 미소미(대표 이태호)도 올해 상반기 싱가포르와 몽골에 총40톤을 수출했으며, 지난 8일에는 싱가포르와 두바이에 각각 10톤과 6톤을 수출했다. 이로써 현재까지 당진쌀 수출 물량은 해나루쌀을 포함해 지난 12일 기준 81톤에 이른다.

 


김예나  yena0808@hanmail.net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예나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85 충남 당진시 서부로 67. 3층 (당진시보건소 맞은편)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19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