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한국 현대공예 비상전’ 다음 달 2일까지

당진문화재단‧당진문예의전당 한수미l승인2022.05.30 10:40l(1407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한국 현대공예 비상전이 당진문예의전당 전시관에서 지난 20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진행된다.

한국 현대공예 비상전이 당진문예의전당 전시관에서 지난 20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진행된다. 

이번 전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한 공예주간에 맞춰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사)한국공예가협회, 당진문화재단‧당진문예의전당이 공동으로 주관하며 이뤄졌다. 이번 전시는 141명이 참여해 섬유와 목칠, 도자, 유리, 금속 총 5개 영역의 공예 작품 141점을 선보였다. 

공예란 사전적 의미로 실용적인 물건에 장식적인 가치를 더하는 미술이다. 공예는 일상에서 비롯됐다. 천을 엮어 보자기를 만들고, 한땀 한땀 바느질해 수를 놓는 것도 공예다. 또 도자기를 빚고 목재에 문양을 새기는 것에도 공예가 시작됐다. 이번 전시는 이렇게 우리 일상과 맞닿아 있는 공예에 담긴 예술성을 조명했다. 

또한 (사)한국공예가협회 작가의 기술성까지 이번 전시에서 관람할 수 있다. 차경철 작가의 <Blooming>은 녹는점이 달라 하나의 작품으로 결합하기 힘든 유리와 금속이 융합한 기술력의 결과물이다.

또한 전형준 작가의 <BLACK WHITE LINE PATTERN SERIES>는 유리에 유리를 겹친 기술을 활용한 완전한 유리 수공예품이다. 이외에도 이번 전시에는 다양한 기술이 결합한 작품을 관람할 수 있다. 
 

 


한수미  d911112@naver.com
<저작권자 © 당진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수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1778 충남 당진시 남부로 278 명성빌딩 1동 5층  |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김예나 기자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예나 기자
사업자 등록번호 : 311-81-07426  |  제보 및 각종문의 : 041-355-5440  |  팩스 : 041-355-2842
Copyright © 2022 당진시대. All rights reserved.